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목사님 칼럼

슬픔대신

조회 수 59 추천 수 0 2017.02.13 09:17:27

우리에게는 고난을 통과하도록

우리를 인도하고 이끌어주는 것이 있다.

우리 귀에 초청하는 소리가 들려온다.

애통이 변하여 치유의 터가 되게 하고,

슬픔이 변하여

고난에서 춤으로 가는 길이 되게 하라는 초청이다.

 

깊은 슬픔에 잠겨 있을 때에도

우리는 결코 홀로 있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의 중심을 헤아리시는 아버지,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 계십니다.

 

그리고 오늘 우리의 슬픔이 변하여

희락이 될 것이라 말씀하십니다.

예기치 못한 고통은 누구에게나 찾아옵니다.

하지만 믿는 자에게 고통은 그 자체로 끝나지 않습니다.

 

고통 가운데 하나님의 섭리를 발견하고

감사로 그 시간들을 이겨 나갈 때,

우리는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길을 따라

모든 것이 협력하여 선을 이루는 결과를 보게 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49 홍해를 건너는 용기 kccchurch 2016-12-12 52
248 처음부터 끝까지 사랑하심으로 kccchurch 2016-12-09 53
247 고난 뒤 영광 kccchurch 2016-12-06 55
246 메시지 kccchurch 2017-02-14 57
245 거룩한 산제물이 되라 kccchurch 2017-02-11 58
» 슬픔대신 kccchurch 2017-02-13 59
243 소망의 푯대를 향해 kccchurch 2017-03-02 59
242 하나님의 약속 kccchurch 2016-12-08 61
241 영원한 진리 kccchurch 2016-12-09 61
240 내 인생의 찾아온, 말씀 kccchurch 2017-03-02 62
239 주님 앞에 있습니다 kccchurch 2017-01-04 63
238 돌아선 그 길로 다시 file kccchurch 2017-05-03 63
237 마음의 고통으로부터 벗어나기 kccchurch 2017-02-17 64
236 다리가 되는 사람 kccchurch 2017-02-20 65
235 하나님의 꿈 kccchurch 2016-12-31 66
234 열매 맺기 전 kccchurch 2017-02-23 67
233 변화된 말 kccchurch 2017-02-21 67
232 내면의 변화 kccchurch 2017-02-27 67
231 막힌 담을 넘어 kccchurch 2017-03-09 67
230 하나님이 보시는 나 kccchurch 2017-02-15 6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