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목사님 칼럼

사랑의 표현

조회 수 276 추천 수 0 2018.01.05 10:07:01

하나님은 우리가 서원하든지 하지 않든지

변함없이 우리를 사랑하시고

우리 삶에서 활동하신다.

 

그러나 서원은, 하나님을 사랑하기 때문에

더 많은 것을 드리고 싶은 행복한 소망이다.

하나님의 임재와 활동을 놓치거나

소홀히 하지 않겠다는 우리의 열심이며 간절함이다.

 

때론 우리 자신이 얼마나 주님을 사랑하는지,

감사와 찬양을 드리고 말씀을 묵상하는 것 이상의 친밀함으로

사랑을 표현하고 싶을 때가 있습니다.

 

그럴 때 우리는 스스로 주님께 거룩한 행위를 서원합니다.

그리고 서원을 통해 스스로 약속을 지키며

하나님을 향한 사랑의 증표로 인해 행복해합니다.

 

물론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서원을 하든지, 하지 않든지

우리를 변함없이 동일하게 사랑하십니다.

다만 서원은 연약한 인간된 우리 자신이

스스로를 주 앞에 복종시켜 그 사랑을 드러내는 마음인 것입니다.

 

서원의 감동이 우리 안에 있습니까?

그렇다면 부담감이나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한 욕심이 아닌

순수한 사랑의 표현으로 주께 서원하십시오.

주께 받은 넘치는 사랑을 조금이나마 주께 돌려드리고픈 마음.

그것이 참된 서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 하나님이 사랑하는 ‘나’ kccchurch 2015-11-18 320
8 연단과 변화 kccchurch 2015-11-18 236
7 두려움에 직면하라 kccchurch 2015-11-18 192
6 새로운 삶 kccchurch 2015-11-18 193
5 세상을 살리는 비전 kccchurch 2015-11-18 392
4 드리고 싶은 것 kccchurch 2015-11-18 522
3 사명과 은혜 kccchurch 2015-11-18 264
2 모든 소망되신 주 kccchurch 2015-11-18 272
1 꿈을 이루는 계단 kccchurch 2015-11-18 23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