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목사님 칼럼

죽음으로 보이신 사랑

조회 수 72 추천 수 0 2016.10.25 13:51:47

어떻게 살 것인가가 아니라

어떻게 생명을 내어주는가가

예수님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었다.

 

인자의 온 것은자기 목숨을

많은 사람들의 대속물로 주려 함이라

당신과 나는 우리가 언젠가 죽을 것임을 안다.

언제 어떻게 죽을지 모를 뿐이다.

 

그러나 예수님은 언제, 어떻게 죽을지 아셨고

무엇보다, 왜 죽는지 아셨다.

 

눈앞에 보이는 죽음의 두려움을

온전한 사랑으로 이기신 주님.

 

하지만 그 사랑을 입은 나의 모습은

작은 풍랑에도 넘어지는 조각배와 같고

스쳐가는 바람에도 스러지는 얇은 나뭇가지와 같습니다.

 

주님의 그 사랑은 매일 나의 마음을 감동케 하지만

그 감동 또한 낮은 장애물에도 쉽게 사라지곤 합니다.

 

하지만 주님은 나의 연약함을 꾸짖는 대신

가만히 내게 말씀하시고 또 말씀하십니다.

 

나의 사랑 나의 어여쁜 자야. 일어나 함께 가자.”

주님의 손을 잡고 어디라도 갈 수 있는 믿음,

내게 주시길 기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9 고난 뒤 영광 kccchurch 2016-12-06 59
108 그것이, 은혜 kccchurch 2016-12-05 87
107 받은 은혜를 보이라 kccchurch 2016-12-03 98
106 하나님의 은혜를 내 것으로 만드는 믿음 kccchurch 2016-12-03 72
105 다 내어주심 kccchurch 2016-12-01 90
104 분노의 수갑을 끊고 kccchurch 2016-11-10 93
103 말씀에 길이 있다 kccchurch 2016-11-10 106
102 하나님의 명령과 약속 kccchurch 2016-11-10 110
101 믿음의 발자취를 따라 kccchurch 2016-11-10 91
100 기다림의 은혜 kccchurch 2016-11-10 112
99 하나님 역사의 고리 kccchurch 2016-11-10 130
98 사랑의 수고 kccchurch 2016-11-10 111
97 남은 것은 행하는 것 뿐 kccchurch 2016-11-10 289
96 기도 씨앗 kccchurch 2016-11-10 142
95 바닥에서 만난 하나님 kccchurch 2016-11-07 107
94 동 참 kccchurch 2016-11-05 112
93 하나님이 모든 것 kccchurch 2016-11-02 94
92 밝아지는 믿음의 눈 kccchurch 2016-10-27 90
91 마지막 소망 kccchurch 2016-10-26 73
» 죽음으로 보이신 사랑 kccchurch 2016-10-25 7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