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목사님 칼럼

고통의 물을 흐르게 하심은

조회 수 180 추천 수 0 2016.08.15 09:24:36

아무런 노여움도 증오심도 없이

마치(바위를 지팡이로 내리쳐 물을 솟아나게 한)모세처럼

그래서 네 눈꺼풀에서 고통의 물을 흐르게 하여

네 마음의 사하라 사막을 적실 것이니라.

 

모세가 지팡이로 바위를 쳐 물을 솟게 한 것처럼

매로 사람을 쳐서 고통의 눈물이 흐르는 때가 있습니다.

마른 바위에서 물이 솟는 기적처럼 불모의 정신에

이따금 기적의 지팡이가 가슴을 칠 때가 있을 것입니다.

 

나를 향한 것이든 무엇을 향한 것이든

고통의 눈물을 무조건 두려워 마십시오.

그 눈물이 솟아날 때 비로소 마음의 사하라 사막이

거칠고 강팍함을 벗고 따뜻하게 젖을 수 있으니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69 고요한 중에 kccchurch 2016-09-08 102
68 나의 소망 kccchurch 2016-09-08 132
67 의의 연합군 kccchurch 2016-09-08 152
66 하나님의 타이밍 kccchurch 2016-09-08 244
65 하지 않은 일 kccchurch 2016-09-01 184
64 어둠 속에 드러나는 빛 kccchurch 2016-09-01 288
63 참된 영성 kccchurch 2016-08-27 537
62 한 몸 kccchurch 2016-08-27 156
61 존귀한 자 kccchurch 2016-08-24 148
60 연약함의 고백 kccchurch 2016-08-24 243
59 두려움에 굴복하지 마라 kccchurch 2016-08-22 210
58 불화를 회복하고 싶습니까? kccchurch 2016-08-22 1219
57 우정의 기본은 존경 kccchurch 2016-08-18 201
56 천국과 느끼고 누리려면 kccchurch 2016-08-18 248
55 침묵의 미덕 kccchurch 2016-08-18 167
54 성경에서 말하는 ‘선한 행위’ kccchurch 2016-08-16 194
53 음란한 세대를 경계해야 kccchurch 2016-08-16 238
» 고통의 물을 흐르게 하심은 kccchurch 2016-08-15 180
51 ‘예’라고 대답하는 자에게 kccchurch 2016-08-15 186
50 긍휼은 기적의 씨앗 kccchurch 2016-08-12 17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