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목사님 칼럼

나를 용서하신 것처럼

조회 수 81 추천 수 0 2017.01.23 11:30:30

용서는 선택이다.

아니 이것은 그리스도인들에게 있어 명령이다.

하나님은 네가 다른 사람들을 용서하지 않는 한

나는 너를 용서할 수 없다.”고 하셨다.

 

용서는 당신의 정신적, 영적,

육체적 건강을 위해서도 필요한 것이다.

당신은 반드시 용서해야만 한다.

 

예수님의 십자가 사랑으로 새 생명을 얻은 우리는

가장 큰 용서를 경험한 사람들입니다.

 

도저히 구원받을 수 없는 죄 가운데에서

건짐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주의 자녀로 살아가는 은혜를 입었기 때문입니다.

 

우리를 용서하시고 사랑하신 하나님.

주의 은혜를 기억하십시오.

 

그리고 주가 그렇게 하신 것처럼

인간의 연약함이 아닌

주의 자녀의 이름으로 용서하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49 거룩한 산제물이 되라 kccchurch 2017-02-11 58
148 우물가의 여인처럼 kccchurch 2017-02-10 128
147 축복의 말에 담긴 하나님의 계획 kccchurch 2017-02-09 80
146 묵상의 열매 kccchurch 2017-02-08 99
145 드리는 기쁨 kccchurch 2017-02-07 83
144 받은 은혜에 감사합니다 kccchurch 2017-02-06 197
143 미움의 고리 kccchurch 2017-02-04 120
142 넘어진 것은 아닙니다 kccchurch 2017-02-02 124
141 예수님, 당신을 알길 원합니다목 kccchurch 2017-01-31 84
140 열매 맺는 씨앗 kccchurch 2017-01-26 140
139 나의 조국를 보면서 “나를 용서하기” kccchurch 2017-01-25 135
138 행복 바이러스 kccchurch 2017-01-25 107
137 빈손이 가진 힘 kccchurch 2017-01-24 86
136 나의 자랑 kccchurch 2017-01-23 95
135 용서의 타이밍 kccchurch 2017-01-23 85
» 나를 용서하신 것처럼 kccchurch 2017-01-23 81
133 고통의 물을 흐르게 하심은 kccchurch 2017-01-20 149
132 관 계(關係) kccchurch 2017-01-17 113
131 하나님을 믿으면서도 kccchurch 2017-01-17 104
130 우리의 선행은 kccchurch 2017-01-16 159
위로